박하선 '도시어부' 촬영 소감…"바닷배 낚시 꼭 해보고 싶었다"
박하선 '도시어부' 촬영 소감…"바닷배 낚시 꼭 해보고 싶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박하선이 '도시어부' 촬영 소감을 밝혔다. 박하선 인스타그램
배우 박하선이 '도시어부' 촬영 소감을 밝혔다. 박하선 인스타그램

배우 박하선이 '도시어부' 촬영 소감을 밝혔다.

박하선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찡이 찍어준 만신창이 '도시어부' 너무 재밌었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바다 배 낚시 꼭 한번 해보고 싶었고, 전동릴은 처음이었는 데 수동릴하곤 또 다른 매력이"라며 소감을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하선은 배 안에서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또 다른 사진 속에서는 '도시어부' 멤버들과 함께 한 박하선의 모습이 담겨 있다.

앞서 지난 25일 방송된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에서는 배우 박하선과 이상엽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한편, 박하선은 채널A 금토드라마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에서 이상엽과 금기된 사랑으로 인해 혹독한 홍역을 치르는 손지은 역을 맡았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