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넉살 '부르는게 값이야' 정답 가사는?…"아나운서급 딕션왕"
'놀토' 넉살 '부르는게 값이야' 정답 가사는?…"아나운서급 딕션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놀라운토요일' 방송화면
tvn'놀라운토요일' 방송화면

넉살의 ‘부르는 게 값이야’가 ‘놀라운 토요일’에 문제로 출제됐다.

17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마켓’은 스페셜MC 라비와 게스트 이현이, 장도연이 출연한 가운데 2라운드 문제로 넉살&조우찬의 ‘부르는 게 값이야’가 등장했다.

음악을 듣고 라비는 에이스에 등극했다. 빽빽하게 받아쓰기 판을 채운 것이다.

이에 멤버들은 ‘이번에는 그냥 고집이 아니다. 고집을 부려도 된다’라며 그에 대한 믿음을 드러냈다.

이어 라비는 고유명사의 줄임말이 들어있다는 붐의 힌트에서 ‘다듀’를 찾아내 멤버들의 찬사를 받았다.

그리고 피오가 두번째 줄 가사로 ‘다 불안해’를 주장하자 혜리도 “‘다 불안해’에 다 걸 수 있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또 피오는 멤버들이 의심하지 않았던 ‘내 인생은’이 ‘내 인생엔’이라고 주장하며 최종 정답을 맞혔다.

한편 넉살&조우찬의 ‘부르는 게 값이야’ 정답 가사 구간은 “내 인생엔 가불 안 해. 허접한 래퍼들은 다 불안해. 그래 우리 팀이 다듀라네”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