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 패널, 중 화웨이 최신 스마트폰에 탑재
삼성디스플레이 패널, 중 화웨이 최신 스마트폰에 탑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디스플레이 패널이 중국 화웨이(華爲)의 최신 스마트폰에 탑재할 것으로 전망된다.

해당 모델에는 중국 디스플레이 업체 BOE(京東方)의 패널이 채택될 예정이었으나 공급 문제로 삼성이 그 자리를 대신한 것으로 전해졌다.

27일 업계와 외신 등에 따르면 삼성디스플레이의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패널이 출시 예정인 화웨이 스마트폰의 플래그십 모델 ‘메이트30’과 ‘메이트30 프로’에 들어가게 된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해 화웨이의 스마트폰 P20, 메이트20에 OLED 패널을 공급했고 올해 초 출시된 P30에도 패널을 공급했으나 프로 모델은 중국 BOE가 주요 패널공급사였다.

이번에 출시될 메이트30 프로에도 당초 BOE가 패널을 공급할 것으로 알려졌으나 공급 가능 물량에 한계가 있을 것이란 판단하에 삼성디스플레이의 제품으로 대체됐다는 게 업계 추정이다.

그동안 시장에서는 10월 출시 예정인 메이트30 프로에 BOE에서 생산하는 6.7인치 아몰레드 패널이 탑재될 것으로 알려진 상태였다.

업계 관계자는 “메이트30과 메이트30 프로에 삼성디스플레이 패널이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며 “삼성디스플레이가 화웨이의 최고사양 버전인 ‘프로’ 모델에까지 패널을 공급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라고 말했다.

한편, 화웨이 메이트30과 메이트30 프로의 출시 예정일은 미정이며 디스플레이 공급사를 공식적으로 확인해줄 수는 없다는 게 화웨이 코리아 측 설명이다.

권혁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