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앞두고 광주시에 이웃돕기 손길 줄이어
추석 앞두고 광주시에 이웃돕기 손길 줄이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족 대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광주시에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손길이 줄을 잇고 있다.

㈜경기고속(대표 허상준) 권오성 경영지원본부장 일행은 지난 27일 백미 400포(10㎏ㆍ1천200만 원 상당)를 광주시에 기탁했다. 같은 날 ㈜화물맨 임영묵 대표도 광주시를 방문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며 성금 1천만 원을 기탁했다.

기탁식에 참석한 임 대표와 권 본부장은 “추석 명절을 맞아 힘들게 지내는 이웃들을 위해 조금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서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광주시의 어려운 분들을 위한 나눔 활동을 꾸준히 이어가겠다”고 기탁의사를 전했다.

이에 대해 신동헌 시장은 “어려운 경제상황에서도 이웃사랑 나눔에 참여해 주신 데 대해 감사드린다”며 “기탁받은 성금과 현물은 관내 어려운 이웃에게 소중히 전달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화물맨은 스마트폰 어플을 이용한 화물정보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로 지난해부터 성금 2천만 원을 기탁했으며 ㈜경기고속은 2012년부터 백미 1억 4천만 원 상당을 기탁하는 등 나눔 문화 정착을 위해 지속적으로 공헌하고 있다.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