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설아ㆍ윤단비, 창원시장배사격 여일반 소총 2관왕 ‘명중’
김설아ㆍ윤단비, 창원시장배사격 여일반 소총 2관왕 ‘명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 공기소총 개인ㆍ단체 석권…윤, 50m 복사서 금2
▲ 경기도청 김설아.
▲ 경기도청 김설아.

김설아(경기도청)와 윤단비(화성시청)가 제1회 창원시장배 전국사격대회에서 나란히 여자 일반부 공기소총ㆍ50m 복사 2관왕에 동행했다.

김설아는 지난 6일 경남 창원국제사격장에서 열린 여자 일반부 공기소총 개인전 결선서 251.1점을 쏴 본선 1위인 조은영(청주시청ㆍ250.3점)과 팀 후배 금지현(228.9점)을 제치고 시즌 종목 개인전 첫 금메달을 획득했다.

단체전서도 김설아는 금지현, 김보민과 팀을 이뤄 경기도청이 1천883.1점으로 청주시청(1천876.3점)을 꺾고 대구광역시장배, 회장기(이상 4월), 실업연맹회장배, 대통령경호처장기(이상 7월)에 이어 시즌 5관왕에 오르는 데 기여해 2관왕이 됐다.

또 다음날 열린 여자 일반부 50m 복사에서 윤단비는 개인전 본선 618.0점을 기록, 김보민(경기도청ㆍ615.0점)과 같은 팀 김제희(613.9점)에 앞서 첫 종목 개인전 우승을 차지한 후, 단체전서도 김제희, 전길혜, 박소나와 팀을 이뤄 화성시청의 1천840.6점 우승에 앞장서 2관왕에 올랐다.

▲ 화성시청 윤단비.
▲ 화성시청 윤단비.

화성시청은 올 시즌 50m 복사 단체전서 대구광역시장배, 회장기, 봉황기(6월), 실업연맹회장배, 대통령경호처장기 우승 포함, 시즌 6관왕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한편, 남대부 50m 복사 이건국(인천대)도 개인전서 623.0점을 쏴 우승한 후 단체전서도 팀이 1천851.5점으로 정상을 차지하는 데 기여해 대회 2관왕에 올랐으며, 남중부 공기소총 개인전 방승호(평택 한광중)와 여중부 공기소총 단체전 화성 정남중도 각각 622.9점, 1천836.2점으로 금메달을 획득했다.

남중부 25m 권총 단체전서는 인천 안남중이 1천637점으로 패권을 안았다.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