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 퍼포먼스 논란…네티즌들 "시대 역행 중"vs"팬서비스"
현아 퍼포먼스 논란…네티즌들 "시대 역행 중"vs"팬서비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현아가 한 대학교에서 'Bubble Pop' 무대를 선보였다. 유튜버 '비몽' 영상 캡처
가수 현아가 한 대학교에서 'Bubble Pop' 무대를 선보였다. 유튜버 '비몽' 영상 캡처

가수 현아가 한 대학교에서 보인 파격적인 퍼포먼스가 논란이 되고 있다.

현아는 지난 19일 한 대학교 축제에서 자신의 히트곡인 '립 앤 힙' '빨개요' 'Bubble Pop' 등의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Bubble Pop' 공연 중 현아는 뒤를 돌아 치마를 올렸고, 엉덩이를 흔들었다. 이때 검은색 속바지가 드러났고, 옆에 있던 백댄서도 논란 표정을 지었다. 이에 관련 기사 댓글에는 너무 과하다는 의견이 이어졌다.

네티즌들은 "시대의 흐름이 저게 아닌데, 섹시함의 기준도 바뀌는데 현아는 역행 중이네(danb****)" "자기 이미지를 자기가 자꾸 그렇게 만드는 것 같아(sson****)" "도대체 저걸 어느 팬이 좋아해요(jhng****)"라는 댓글을 달았다.

하지만 일부 네티즌들은 "서양 아티스트들처럼 팬서비스한 건데 난 좋기만 하구만 왜 그래(nice****)" "논란은 될 수 있지만 본인이 하고 싶다는데 뭐(math****)"와 같은 반응을 보였다.

장건 기자
 

Tag
#현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