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사들인 10개 종목 주가, 한 달 새 15% 올라
외국인 사들인 10개 종목 주가, 한 달 새 15% 올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하락세 매입해, 9월 반등세에 주가 상승
순매수 상위 10개 기준 기관투자자 약 13%, 개인 11% 올라
한국거래소 서울본부/경기일보 DB
한국거래소 서울본부/경기일보 DB

증시가 하락세였던 8월에 외국인들이 많이 사들인 종목이 최근 코스피가 반등하면서 상대적으로 높은 수익률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한국거래소가 지난달 외국인이 코스피 시장에서 가장 많이 매입한 순매수 상위 10개 종목의 8월 중 저점 대비 9월 20일 현재 주가(종가 기준)를 비교한 결과 평균 15.08% 상승했다.

동일 방식을 적용하면, 기관 투자자의 순매수 상위 10개 종목은 평균 12.95% 상승했고 개인은 11.60% 올랐다. 지난달 외국인이 가장 많이 산 종목은 카카오로 순매수액이 1천377억 원이었으며 삼성SDI(1천118억 원), 엔씨소프트(1천25억 원) 순이다.

또 S-Oil(884억 원), 삼성전기(835억 원), 한국항공우주(803억 원), SK하이닉스(745억 원), 한화에어로스페이스(728억 원), 삼성전자우(548억 원), 고려아연(345억 원) 등도 들어갔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8월 7일 기록한 주가 저점(2만8천750원) 대비 9월 20일 현재 주가는 45.74% 상승했다.

삼성전기는 저점(8월 26일) 대비 19.98% 올랐고 S-Oil도 저점(8월 13일) 대비 19.86% 상승했다. 한국항공우주(15.92%), 삼성전자우(15.68%), SK하이닉스(14.48%), 카카오(11.07%), 엔씨소프트(3.78%), 고려아연(3.66%), 삼성SDI(0.64%) 등이 올랐다.

서울=민현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