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檢소환시 사퇴 여부에 "소환 통지 오면 고민"
조국, 檢소환시 사퇴 여부에 "소환 통지 오면 고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행 중인 검찰 수사 일체 평가해선 안된다고 생각"

조국 법무부 장관은 26일 검찰에 소환될 경우 장관직을 사퇴할지 여부에 대해 "소환 통지가 제게 온다면 고민을 하겠다"고 말했다.

조 장관은 이날 국회 대정부질문에 출석, 바른미래당 이태규 의원의 관련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그는 '검찰이 본인을 소환할 가능성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제가 예상할 수 없다"고 답했으며, '민정수석 시절 정보를 부인이 직간접적으로 이용했을 경우에 대한 법적 책임은 무엇이냐'는 질문에는 "민정수석 시절 어떤 정보도 제 처에게 제공한 바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배우자에 대한 검찰 수사가 과도하거나 부당하다고 생각하느냐'는 이 의원의 물음에 "현재 진행되는 검찰 수사에 일체 평가를 해선 안 된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