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석원 언급' 백지영 "작년에 큰 잘못…잘 견뎌줘 고마워"
'정석원 언급' 백지영 "작년에 큰 잘못…잘 견뎌줘 고마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끼줍쇼'에 출연한 가수 백지영이 남편인 배우 정석원을 언급하며 눈물을 흘리고 있다. JTBC
'한끼줍쇼'에 출연한 가수 백지영이 남편인 배우 정석원을 언급하며 눈물을 흘리고 있다. JTBC

가수 백지영이 남편인 배우 정석원을 언급하며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백지영은 지난 2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 밥동무로 출연했다. 이날 백지영은 한끼 줄 집에서 가족들의 '칭찬해 서운해' 타임을 지켜보며 감동했다.

MC 강호동은 백지영에게 칭찬해주고 싶은 이가 있는지 물었고, 백지영은 "방송에 안 나간다고 약속하면 말하겠다"면서 눈물을 흘렸다.

백지영은 "작년에 남편이 큰 잘못을 했다. 그래서 일을 쉬고 있는데, 그냥 너무 잘 견뎌주고 있어서 고맙다"고 그간 드러내지 않았던 속내를 털어놨다.

백지영의 남편 정석원은 지난해 2월 호주 멜버른의 한 클럽에서 친구들과 필로폰 등을 투약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정석원은 지난 8월 2심에서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1심과 같은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