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무죄 탄원, 민주당 서울시의원 102명 전원 참여
이재명 무죄 탄원, 민주당 서울시의원 102명 전원 참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심에서 당선 무효형을 선고받은 이재명 경기도지사에 대한 무죄 선처를 구하는 탄원서 행렬이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소속 전체 의원 102명으로 이어졌다.

서울시의회 민주당은 7일 “경기도정이 공백과 흔들림 없이 유지돼야 한다고 믿는 1천350만 경기도민을 위해 선처해 달라고 간곡히 요청한다”는 내용을 담은 관련 탄원서를 대법원에 제출했다.

탄원에 참여한 김용석 의원은 “이 지사는 민생 행정과 공정성 확보를 위한 다양한 정책 실행에 노력해왔다”며 “대법원이 대한민국의 시대정신을 바로 세우는 사법 정의를 지켜주기 바란다”고 밝혔다.

수원고법 형사2부(임상기 부장판사)는 직권남용 및 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이 지사의 지난달 6일 항소심 선고 공판에서 ‘친형 강제입원’ 사건과 관련한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혐의 무죄 부분을 파기하고 벌금 300만 원을 선고했다. 이 지사와 검찰은 모두 상고장을 제출해 대법원 최종 심리를 앞두고 있다.

한편 서울시의회는 의원 110명 중 102명이 민주당 소속이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