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올 3분기 미국 건조기ㆍ세탁기ㆍ냉장고 시장서 나란히 1위 랭크
삼성전자, 올 3분기 미국 건조기ㆍ세탁기ㆍ냉장고 시장서 나란히 1위 랭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삼성 건조기, 미국서 3분기 1위(1)

삼성전자의 건조기, 세탁기, 냉장고가 올해 3분기에 미국에서 나란히 시장점유율 1위를 기록, 선두자리를 지켰다.

28일 미국 시장조사업체 ‘트랙라인’에 따르면 삼성 건조기는 3분기에 20.2%(금액 기준)의 시장점유율로, 1위를 차지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2017년부터 연간 1위를 유지하고 있으며, 올해 들어서도 매 분기 1위를 이어갔다. 미국 시장에 특화된 색상 도입, 빠른 건조시간과 높은 에너지 효율, 옷감 손상과 주름을 줄여주는 스팀 건조 기능 등 디자인과 성능 모든 면에서 호평을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세탁기 시장에서도 3분기에 점유율 19.3%로 1위를 차지했다. 3분기 점유율이 21.7%로 14분기 연속 1위 기록을 세웠다. 특히 프리미엄 제품인 프렌치도어 냉장고는 점유율이 28.9%에 달하는 등 10년 넘게 1위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이와 함께 전자레인지는 3분기 점유율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2%포인트 상승한 13.5%로 2위에 올랐다. 가스와 전기 방식을 모두 포함한 레인지도 16.7%의 점유율로 2위를 지키며 조리기기 부문에서 강세를 보였다.

삼성전자는 미국 생활가전 전체 시장에서도 3분기 점유율이 19.2%로, 14분기째 상위권에 랭크돼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생활가전 시장의 격전지인 미국에서 14분기 연속 1위 브랜드라는 기록를 달성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태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