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게살기운동 구리시협의회, 추계 지도자 수련대회 개최
바르게살기운동 구리시협의회, 추계 지도자 수련대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르게살기운동 구리시협의회는 3박4일 일정으로 제주도에서 ‘2019년 바르게살기운동 지도자 수련대회’를 개최했다.

안승남 시장을 비롯 바르게살기운동 지도자 등 12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린 이번 수련대회는 특강(태극기 바로알기 교육), 시장님과의 대화, 개회식, 화합의 밤, 문화체험 등으로 진행됐다. 특히 바르게살기운동 지도자들의 교육뿐만 아니라 어려운 이웃을 위해 대가 없는 봉사를 펼치는 바르게살기 지도자들이 서로를 격려하고 소통하는 화합의 장도 됐다.

오형근 협의회장은 “순수한 봉사활동을 해주신 회원분들과 즐겁게 수련대회를 지내게 되어 기쁘고, 앞으로도 구리시 곳곳을 지키는데 많은 역할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안 시장은 축사를 통해 “대한민국의 밝은 미래 건설과 시민이 행복한 구리시 발전을 위해 여성 안심 귀가서비스, 태극기 바로 알기 교육 등 지역 사회 봉사에 최선의 노력을 하시는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모두가 행복한 구리시 만들기에 지속적인 활동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바르게살기운동 구리시협의회는 민주시민으로서 가장 기초가 되는 ‘기초 질서 지키기 캠페인’과 가족 간의 화합과 신뢰 구축을 위한 ‘플라잉디스크 대회’를 꾸준히 진행해오고 있다. 이를 통해 우리 사회 가장 핵심 단위인 가족의 소중함과 민주 시민 육성을 위한 사업에 적극 앞장서고 있다.

구리=김동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