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빅데이터 이용 방역 활동 효과 굿!
구리시, 빅데이터 이용 방역 활동 효과 굿!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시가 지난 3년 간 방역 민원 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모기 등 해충에 대한 선제적 방역 사업을 추진한 결과, 해충 발생률이 현저히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5일 시에 따르면 빅데이터를 통해 방역 취약 지역의 지역별, 시기별 발생 현황을 분석하고 이 분석을 토대로 해충 발생 원인을 조사한 뒤 올 한해 동안 정화조, 유충서식지 등에 대한 효율적인 방제 활동을 진행했다.

이 결과 유충 서식율이 16%에서 유충 방제 후 0%로 감소하는 효과를 거둔 것으로 조사됐다.

실제 모기종별 및 매개모기 밀도 조사로 해충 개체수가 많은 지역을 대상으로 집중 방역을 실시해 ‘중국얼룩날개모기’ 같은 말라리아 매개모기 점유율이 무려 86.8%가 감소됐고 모기 등 총 개체수도 1만4천745마리에서 1천92마리로 92.7%가 줄었다.

특히 올해 방역 민원 건수만도 전년 대비 23.8% 감소했으며 방역 민원이 증가되는 시기인 5~7월의 경우, 전년 대비 절반에 가까운 40.7%나 감소, 빅데이터의 효과를 입증했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방역 체계는 기능 정보화 시대에 가장 빠르고 위력적인 해결책이 될 것”이라며 “매년 축적된 방역 빅데이터를 방역 소독 사업에 적극 적용, 모기·해충 없는 건강하고 행복한 구리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구리=김동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