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고양시지부, 사회봉사 농촌지원 집행협의체와 농촌 일손 돕기 실시
농협 고양시지부, 사회봉사 농촌지원 집행협의체와 농촌 일손 돕기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NH농협은행 고양시지부(지부장 김재득)는 20일 고양지역 영농가 일손돕기를 위해 관내 지도농협(조합장 장순복)과 법무부산하 서울서부보호관찰소(이정민소장)와 함께 2019년도 사회봉사대상자 특기재능 봉사를 위한 업무협의를 개최하고 농촌일손돕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들 기관은 지도농협 관내 덕양구 행주내동(최상훈농가) 영농 현장에서 주민들이 함께 참석한 가운데 관내 영세 고령농가 지원활동을 실시했다.

서울서부보호관찰소는 올해도 1천여 명의 사회봉사자 재능기부를 통해 일손이 부족한 영농가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고양지역 농가에 영농지원 활동을 적극 전개했다.

김재득 지부장은 “해마다 고양지역 영세 고령농가를 대상으로 이처럼 뜻깊은 봉사 활동에 도움을 주고 있는 서울서부보호관찰소 조성민 소장을 비롯해 전 임직원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서울서부보호관찰소와 꾸준히 협력해 농촌일손돕기 뿐만 아니라 특기 및 재능을 활용한 사회공헌활동 등 을 다양하게 펼칠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회봉사명령 대상자를 활용한 농촌지원사업은 2010년 4월 법무부와 농협중앙회가 공익 목적의 법질서 확립 협약을 맺은 뒤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특화사업으로, 지난 8년간 1만 3천여 명의 사회봉사대상자를 투입해 농번기 영농지원과 홀몸노인·취약농가 지원 및 농촌환경정화등을 활발히 펼치고 있다. 고양=유제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