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 ‘오나리 야간학교’ 졸업식
오산 ‘오나리 야간학교’ 졸업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청 공무원들의 재능기부를 통해 2006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오나리 야간학교 졸업식 및 총동문회’가 지난 23일 중앙도서관 다목적실에서 있었다.

이날 행사는 오나리 야간학교를 통해 검정고시에 합격한 졸업생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선생님과 가족들의 축하를 받으며 진행됐다.

재학생 대표로 송사를 낭독한 박창례(83·여)씨는 “오랜 도전 끝에 작년에 중학교 졸업학력 검정고시에 합격해 너무 기뻤다.”라며 “오늘 졸업하는 선배들처럼 고등학교 졸업학력 검정고시도 끝까지 도전할 것이다. 배움에는 나이가 필요 없다.”라고 밝혀 졸업생들에게 아낌없는 응원의 박수를 받았다.

답사를 낭독한 김해식(71·남) 씨는 “2015년에 오나리 야간학교를 통해 중학교, 고등학교 졸업학력 검정고시에 합격했고, 이듬해에 방송통신대학교에도 진학해 내년에 졸업한다.”라며 졸업생을 대표해 총동문회를 잘 이끌어 나갈 것을 다짐하였다.

‘오나리 야간학교’는 지난 2006년도부터 14년 동안 70여 명의 검정고시 합격자를 배출해 명문 야간학교로 자리매김했으며,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중앙도서관 4층 문화강좌실에서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수업이 진행된다.

오산=강경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