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대우건설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 6일 견본주택 개관
현대건설·대우건설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 6일 견본주택 개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인천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 조감도

현대건설과 대우건설은 6일 인천시 미추홀구 주안1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주안동 1452-2)을 통해 공급하는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의 견본주택이 문을 열고 공식적인 분양 나선다고 5일 밝혔다.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은 지하 3층~지상 최고 40층, 22개동, 전용면적 39~93㎡ 총 2천958세대(임대포함) 규모로 조성된다. 이 중 1천915세대가 일반분양 대상이다.

일반분양 물량은 전용 39㎡ 28세대, 45㎡ 57세대, 59㎡A 502세대, 59㎡B 454세대, 59㎡C 186세대, 64㎡ 145세대, 74㎡A 165세대, 74㎡B 262세대, 84㎡A 49세대, 84㎡B 37세대, 93㎡ 30세대 등이다.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은 교통과 상업시설, 학군 등 생활 인프라시설이 모두 갖춰진데다, GTX-B노선(예정), 인천지하철 2호선 연장 계획 등의 교통호재가 있다.

▲ 인천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_투시도_1
▲ 인천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 투시도

국내 건설업계 대표로 꼽히는 현대건설과 대우건설이 공동으로 시공하는 컨소시엄 사업으로 브랜드 가치도 높다. 여기에 수도권 비조정대상지역으로 정부의 규제로부터 자유로워 청약 및 대출이 수월하다. 또 미추홀구의 경우 노후주택 비율이 높아 새 아파트를 원하는 수요자들이 많은 만큼 높은 청약 경쟁률을 보일 전망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은 주변으로 교통과 상업시설, 학군 등 기존 구도심의 생활 인프라를 모두 갖춰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높다”고 설명했다.

한편, 2023년 6월 입주 예정인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 모델하우스에서는 오픈이벤트로 키오스크이벤트와 스크래치복권, 분식바, 경품추천 등 다채로운 행사도 마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