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프로젠, 국내 11번째 유니콘기업…나머지 10곳은 어디?
에이프로젠, 국내 11번째 유니콘기업…나머지 10곳은 어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이프로젠 홈페이지
에이프로젠 홈페이지

국내 11번째 유니콘 기업이 탄생했다. 유니콘기업은 기업가치 1조 이상의 비상장 벤처기업을 뜻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바이오시밀러(면역치료제) 제조업체인 ㈜에이프로젠이 9일 자로 미국 시장조사 업체 CB인사이트의 유니콘 기업 명단에 등재됐다고 10일 밝혔다.

앞서 온라인 패션 플랫폼 업체 ㈜무신사가 지난달 글로벌 벤처캐피털(VC)로부터 2천억원 규모의 투자를 받아 10번째 유니콘으로 우선 등재됐고, 이어 ㈜에이프로젠이 200억원 규모의 투자 받아 기업가치 1조원을 넘기면서 11번째 유니콘 기업에 올랐다.

이전까지 국내에서 유니콘 기업으로 이름을 올린 기업은 2014년 쿠팡과 옐로모바일을 시작으로, L&P코스메틱, 크래프톤, 비바리퍼블리카, 우아한형제들, 야놀자, 위메프, 지피클럽까지 총 9곳이었다.

㈜에이프로젠은 김재섭 대표가 카이스트 교수 재직 당시 2000년 제넥셀을 설립하고 2006년 에이프로젠을 인수하면서 사업을 본격화했다.

이후 2009년 자회사인 ㈜에이프로젠제약으로부터 바이오시밀러 기술을 이전받아 2014년 일본 니치이코 제약과 판권 계약을 맺으며 성장했다.

지난 5월에는 한국과 중국의 중소·중견기업에 전문적으로 투자하는 VC인 린드먼아시아인베스트먼트로부터 20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중기부 관계자는 “㈜에이프로젠제약은 바이오시밀러 분야에서 세계 생산 3위 정도로 상당히 큰 기업”이라며 “현재까진 매출 대부분이 일본에서 나오고 있으나 향후 미국이나 유럽 등까지 시장을 넓히면 더 성장할 가능성이 있다고 투자자들이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