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통 양주시협의회 북한이탈주민 위해 온열매트 기부
평통 양주시협의회 북한이탈주민 위해 온열매트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왼쪽에서 두 번째 서재원 회장
사진 왼쪽에서 두 번째 서재원 회장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양주시협의회 서재원 회장은 10일 양주시청을 방문해 관내 북한이탈주민들의 복지 향상을 위해 써달라며 온열매트 10개(200만 원 상당)를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김대순 양주시 부시장을 비롯해 서재원 민주평통 양주시협의회장, 전임 황영희 협의회장(시의원), 임원진 등이 참석했으며 온열매트는 관내 북한이탈주민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서재원 협의회장은 “연말연시 소외되고 어려운 북한이탈주민들이 추운 겨울을 나는데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꾸준히 나눔을 펼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대순 부시장은 “1억 이상 고액기부자 클럽인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인 서재원 회장을 필두로 지역사회를 위해 다방면으로 솔선수범하는 민주평통 양주시협의회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들을 살필 수 있는 꾸준한 활동을 펼쳐주시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민주평통 양주시협의회는 재외동포 모국어 도서 기증, 북한이탈주민과 함께하는 문화탐방 등의 사업을 통해 범국민적 통일인식을 제고하는 등 민족의 염원인 평화통일을 구체적으로 실천해 나가는데 선구자 역할을 하고 있다. 양주=이종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