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인하대병원과 함께 ‘행복드림 캠페인’ 진행
SK, 인하대병원과 함께 ‘행복드림 캠페인’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야구 SK 와이번스가 오는 26일 인하대병원과 함께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수술 및 치료비용을 지원하는 ‘행복드림 캠페인’ 행사를 진행한다.

행복드림 캠페인은 지난 2014년부터 인하대병원과 함께해 온 ‘행복드림홈런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행사로 시즌 중 캠페인에 참여한 선수들의 개인 기록을 통해 기금 지원 금액을 산정, 환자들을 위로하고 치료비용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박정권 코치는 올해 행사에 6년 연속으로 참여하며, 투수 박종훈 선수는 2년 연속 선행에 동참해 소아암 및 희귀질환 환우들을 위문할 예정이다.

박정권 코치와 박종훈 선수는 이날 오전 9시30분 희귀질환을 앓고 있는 어린이들을 만나 직접 준비한 선물을 전달하며 오전 11시부터 12시까지 인하대병원 1층 로비에서 환자 및 내원객을 대상으로 팬사인회를 진행한다.

박 코치는 지난 6년간 홈런 1개당 100만원(선수 50만원, 병원 50만원)을 적립해 총 5천700만원을 기부했고 박종훈 선수는 승리당 100만원(선수 50만원, 병원 50만원)의 기금을 적립해 2년간 총 2천100만원의 기금을 조성해 환자들에게 전달했다.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