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ㆍ중진공, 청년창업사관학교 입교생 모집
중기부ㆍ중진공, 청년창업사관학교 입교생 모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다음 달 6일까지 청년창업사관학교 입교생을 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올해 모집 규모는 개교 이래 최대인 1천35명으로, 우수한 창업 아이템과 혁신기술을 보유한 청년창업자가 대상이다. 특히, 올해엔 4차산업 등 제조 혁신 분야의 선발을 확대하고, 지역별 특화 산업과 문화 콘텐츠 관련 업종을 모집 인원 30% 내에서 우선 선발할 계획이다.

지난 2011년부터 운영 중인 청년창업사관학교는 만 39세 이하 창업 3년 이내 청년들을 대상으로 계획 수립부터 사업화, 졸업 후 성장을 위한 연계 지원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한다. 현재까지 3천815명의 청년 창업가를 배출했고 총 2조 6천588억 원의 매출을 견인했다.

최종 선발된 창업자는 사업비의 70% 이내 최대 1억 원의 지원금을 지급받고, 사무 공간과 시제품 제작 관련 장비 인프라, 창업 교육 등의 지원도 받을 수 있다.

입교 희망자는 K-스타트업 홈페이지(www.k-startup.go.kr)에서 신청할 수 있다.

한편, 중기부는 올해 선발된 청년창업자에 대한 지원을 담당할 민간운영사 12곳도 오는 28일까지 공모한다. 대상은 중진공이 운영하는 5개 직영을 제외한 곳으로 경기 북부와 인천, 서울, 강원, 대전 세종, 충북, 전북, 전남, 부산, 대구, 울산, 제주 등이다. 김태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