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양주·포천·연천 한파주의보…미세먼지 오전 중 '나쁨'
[오늘 날씨] 양주·포천·연천 한파주의보…미세먼지 오전 중 '나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월 16일 오전 8시 기준 날씨 현황. 기상청 홈페이지
1월 16일 오전 8시 기준 날씨 현황. 기상청 홈페이지

목요일인 오늘(16일) 경기 일부 지역에는 여전히 한파주의보가 내려져 있다. 경기도에는 오전 중 한 때 미세먼지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현재까지 경기도 양주, 포천, 연천 지역에 한파주의보를 내려진 상태다. 출근길 서울, 인천, 경기도는 -12~-2도의 기온 분포를 보이며 쌀쌀한 날씨가 이어졌다.

오전 8시 기준, 서울 -5.4도, 수원 -5.0도, 양평 -7.5도, 이천 -7.5도, 인천 -4.2도, 강화 -6.7도, 백령도 -0.3도, 동두천 -8.4도, 파주 -9.5도 등 대부분 지역이 영하권에 머물러 있다.

내일(17일) 아침에도 수도권 지역은 대체로 영하권의 쌀쌀한 날씨를 보이겠다. 내일 아침 기온은 -11~-3도, 낮 기온은 3~7도를, 모레(18일) 아침 기온은 -8~-3도, 낮 기온은 4~6도를 기록하겠다.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서울, 인천, 경기 북부와 남부 모두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다만 경기도에는 대기 정체와 국내 발생 미세먼지의 축적으로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은 "밤과 낮의 기온 차가 10도 내외로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며 "서울과 경기 내륙은 대기가 차차 건조해지겠으니 산불 등 화재 예방에도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전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