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국종에 욕설 유희석 의료원장 사퇴하라”
“이국종에 욕설 유희석 의료원장 사퇴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주대 의과대학 교수회, 강압적 풍토 타파 방안 마련 등 촉구

아주대학교 의과대학 교수회가 16일 최근 ‘욕설 논란’을 빚은 유희석 아주대 의료원장을 향해 이국종 교수와 교수진에 사과하고 사퇴할 것을 촉구했다.

아주대 의과대학 교수회는 이날 오전 병원 의료진 등에게 이메일로 보낸 성명에서 “언어폭력은 사건의 동기나 그 이면의 갈등과 상관없이 누구도 해서는 안 되는 행동이며, 직장 내 괴롭힘의 전형적인 예”라며 “직장 내 괴롭힘을 막을 의무가 있는 우리 의료원의 최고 경영자가 가해 당사자라는 사실에 대해 깊은 우려와 자괴감을 느낀다”고 비판했다.

이어 “우리 의료원의 평판을 송두리째 추락시킨 유 의료원장의 행동은 의료원 입장에서도 묵과해선 안 되는 행동”이라며 “유 의료원장은 이 교수와 전체 교수에게 사과하고 즉시 의료원장에서 물러가라”고 촉구했다.

교수회는 △유희석 원장이 이국종 교수와 전체 교수에게 사과하고 즉시 의료원장에서 물러날 것 △이번 사태를 갈등으로 오도해 직장 내 괴롭힘이라는 본질을 회피하려는 시도 배격 △대학과 의료원은 교수를 대상으로 한 직장 내 괴롭힘 예방 시스템 구축, 반대 의견 발표를 강압적으로 억압하는 의료원 풍토 타파할 방안 마련 등을 촉구했다.

한편, 유 의료원장의 임기는 내달 말까지다. 정자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