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서희 "악플 PDF로 보내달라" 이메일 공개…네티즌들 "속 시원"
한서희 "악플 PDF로 보내달라" 이메일 공개…네티즌들 "속 시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서희 인스타그램
한서희 인스타그램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악플러들을 향해 칼을 빼든 가운데, 네티즌들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한서희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네이버 기사 댓글' 악플 PDF 보내주시면 됩니다"라면서 자신의 이메일을 공개했다.

이에 한서희 인스타그램 게시글에 대해 "어떤 말로 도움이 될지 모르겠지만 언제나 연대하고 응원해요. 너무 힘들겠지만, 그거 하나는 알아줘요. 많은 사람이 응원하고 있다는 거" "속 시원 진짜" "항상 응원해 우린 항상 서희 편이야" "서희 힘내 난 항상 네 편" 등의 댓글들이 이어지고 있다.

앞서 이날 한서희는 "한서희씨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거기선 행복하세요"라는 DM(다이렉트 메시지)를 공개했다.

한편, 한서희는 지난 19일 "한식러버 구하라씨 김치찌개 준비했습니다. 맛나게 먹어 오늘 너무 반가웠어. 꿈에서 또 보자"라며 구하라를 찾은 모습을 공개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