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남부 팽성읍과 서부 현덕면을 잇는 평택대교 준공식, 20일 개최
평택남부 팽성읍과 서부 현덕면을 잇는 평택대교 준공식, 20일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 주한미군 기지와 평택항을 동서로 연결하는 국제대교가 20일 준공식과 함께 웅장한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국제대교 및 평택호 횡단도로 2공구가 이날 준공되면서 미군기지와 평택호 관광단지, 평택항과의 접근성이 개선돼, 앞으로 물류비용 절감과 평택항 배후단지 및 관광시설 개발 등 지역경제 활성화가 기대되고 있다. 윤원규기자
평택 주한미군 기지와 평택항을 동서로 연결하는 국제대교가 20일 준공식과 함께 웅장한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국제대교 및 평택호 횡단도로 2공구가 이날 준공되면서 미군기지와 평택호 관광단지, 평택항과의 접근성이 개선돼, 앞으로 물류비용 절감과 평택항 배후단지 및 관광시설 개발 등 지역경제 활성화가 기대되고 있다. 윤원규기자

평택남부 팽성읍과 서부 현덕면을 잇는 평택대교 준공식이 20일 평택호 횡단도로 국제대교에서 개최됐다.

이날 준공식에는 정장선 시장과 원유철ㆍ유의동 국회의원, 권영화 시의회 의장,도ㆍ시의원, 도 관계자 및 지역주민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전공연, 경과보고 등으로 진행됐다.

이 대교의 정식 개통은 오는 22일 오전 10시부터 개통돼 설 연휴 교통체증 해소는 물론 평택 남부와 서부 교통 해소에도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총 11.69km에 달하는 평택대교는 평택호 횡단도로 건설사업으로 주한미군기지이전에 따른 평택지역개발사업으로 지난 2006년부터 추진됐다.

이 중 평택국제대교 건설은 총사업비 1천915억원을 투입, 지난 2014년 3월 착공, 6년여만인 지난해 12월 완공됐다.

이에 대해 시의 한 관계자는 “지난 2017년 8월 국제대교 일부가 전도되는 사고가 있었지만, 안전성을 최우선으로 재시공함으로써 시민들이 안심하고 편리하게 이용할수 있는 안전한 교량을 건설했다”고 밝혔다.

한편 평택대교는 폭 3~5m의 보도와 자전거도로를 설치, 안성천변 자전거 도로 순환망에 연결,보행자와 자전거 이용자의 편의를 높였으며, 국제대교 아치부에는 영상조명(LED)등 경관조명도 설치됐다.

평택=최해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