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 1천500kg 떡국떡으로 사랑과 행복나눠요
안성 1천500kg 떡국떡으로 사랑과 행복나눠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지역 용화정사와 ㈜토담 기업이 소외된 이웃에게 희망의 불씨를 안겨주고자 행복 나눔 기부에 나서 주위를 훈훈하게 했다.

용화정사(법사 선덕)와 ㈜토담 측은 21일 안성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이관형)를 방문해 행복 나눔 떡국떡을 맡겼다.

기부된 떡국떡은 10㎏짜리 150상자(1천500㎏)로 기부자의 뜻에 따라 15개 읍ㆍ면ㆍ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각각 배분, 관내 300여 가구에 전달된다.

용화정사 선덕 법사는 “내가 누군가에게 큰 힘이 될 수 있다는 것은 사랑이며 행복이다. 비록 작은 마음이지만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행복의 난로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관형 안성1동 협의체 민간 위원장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나눔의 희망 등불을 밝게 비춰 준 기부자께 감사드린다”며 “소외 이웃에게 용기가 되도록 잘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용화정사는 매년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이웃을 위해 쌀과 생필품ㆍ장학금으로 행복나눔을, ㈜토담은 떡국떡으로 사랑 나눔을 각각 실천하고 있다.

안성=박석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