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의회 의장단 및 민주당 대표, 코로나19 극복 위한 수원 재래시장 방문
도의회 의장단 및 민주당 대표, 코로나19 극복 위한 수원 재래시장 방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의회(의장 송한준)가 수원지역 전통시장을 직접 방문ㆍ구입을 통해 코로나19 여파로 얼어붙은 지역경제 살리기에 나섰다.

도의회는 19일 오전 수원 정자시장에서 송한준 의장, 안혜영 부의장, 염종현 더불어민주당 대표, 도의회 코로나19 비상대책본부 공동위원장인 정희시 보건복지위원장과 남종섭 의원, 박옥분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장, 김미숙 의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장상인들을 격려하고 직접 장을 보는 민생탐방 활동을 펼쳤다.

손 소독과 함께 시작된 장보기에서 의원들은 색색깔의 장바구니를 들고 이재범 정자시장 상인회장의 안내를 따라 20여 곳의 상점을 일일이 둘러봤다. 이날 의원들은 상점 곳곳을 들러 인사를 건네며 온누리상품권으로 물품을 구입했다.

의원들은 정육점에서 삼겹살을, 과일가게에서 사과와 귤을 구매하고 힘을 내시라면서 “파이팅”을 외치기도 했다. 또 두부·들기름 가게에서 ‘대박나세요’라는 덕담과 함께 갓 구운 김을 구입한 의원들은 골목을 돌아 떡집도 방문해 각종 떡을 구매했다. 떡집 주인은 요새 힘들겠다는 위로에 “장사가 조금 주춤했지만 잘 회복되리라 믿는다. 일부러 시장에 찾아줘서 고맙다”며 감사 인사를 건넸다.

이재범 상인회장은 “의원들의 방문과 관심 덕분에 우리 시장도 조만간 감염병의 위기를 극복하고 곧 활기를 되찾게 될 것”이라며 감사를 표했다.

송 의장은 “상인들의 고충을 함께 나누고, 어려움을 같이 이겨내기 위해 의원들과 함께 장을 보게 됐다”면서 “코로나19를 잘 이겨내려면 방역과 침체된 경제를 살리는 일이 함께 진행돼야 하는 만큼 지속적으로 관심을 두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