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 중국 유학생 코로나 19 의심 역학조사 음성판정 한숨돌려
안성 중국 유학생 코로나 19 의심 역학조사 음성판정 한숨돌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지역에서 코로나19 의심증세를 보였던 중국 유학생에 대한 검체 결과 음성판정을 받았다.

안성시 보건소는 코로나19 의심증세로 자가 격리 조치된 중국 유학생 J씨의 검체를 채취해 검사한 결과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또 같은 날 119 구급대에 의해 경기도립 안성병원으로 후송된 J씨의 여자친구는 일반 감기증세로 검체를 진행하지 않았다.

보건소 관계자는 “J씨에 대한 검체는 음성으로 판명된 만큼 시민은 걱정할 필요가 없다. 또 여자친구는 안성병원 측으로부터 검체 시행 보고가 없어 단순 감기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시 보건소는 의심증세가 나타났던 외국인 밀집지역은 물론 사람이 몰리는 다중이용시설의 방역을 더욱 강화할 방침이다.

안성=박석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