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2020년형 QLED 8K 사전판매 실시
삼성전자, 2020년형 QLED 8K 사전판매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2020년형 QLED 8K TV 공식 출시에 앞서 오는 16일까지 사전판매를 실시한다.

이번 사전판매는 삼성 TV가 14년 연속 전 세계 판매 1위를 달성한 것을 기념해 2020년형 QLED 8K 2개 모델(85ㆍ75형)에 대해 300대 한정으로 진행된다.

사전판매에서 TV를 구매하면 라이프스타일 TV ‘더 세리프(The Serif)’ 55형 모델이 무상 증정되며, 5년 무상 보증, 10년 번인 보증, 프리미엄 설치 서비스까지 제공하는 ‘Q 케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또한 삼성전자는 사전판매 구매 고객에게 ‘삼성전자 멤버십 포인트’ 등 유통 별로 50만 원에서 100만 원 상당의 혜택을 제공하며, 사운드바 등 다양한 음향 기기 제품을 5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사운드 쿠폰팩’도 증정한다.

2020년형 QLED 8K는 한층 진화한 AI 기술로 화질에서 사운드, 스마트 기능까지 제품 전반에 걸친 혁신을 통해 차원이 다른 8K 경험을 제공하는 TV다.

특히, 삼성만의 독자적인 AI 기반 사운드 기술은 ▲영상 속 사물의 움직임에 따라 소리를 최적화하는 ‘무빙 사운드 플러스’ ▲외부 소음 발생 시 영상 속 화자의 목소리를 강조해 들려주는 ‘액티브 보이스’ ▲TV와 사운드바의 스피커로 풍성한 서라운드 시스템을 구현해 주는 ‘Q-심포니’ 등을 통해 혁신적인 사운드를 완성했다.

행사 대상 모델은 인피니티 스크린이 적용된 QLED 8K 최상위 라인업으로, 출고가 기준 85형(85QT950)이 1천940만 원, 75형(75QT950)이 1천390만 원이다.

2020년형 QLED 8K 사전판매 행사는 전국 삼성 디지털프라자를 비롯한 오프라인 매장과 삼성전자 홈페이지에서 참여할 수 있다.

김보경 삼성전자 한국총괄 상무는 “2020년형 QLED 8K는 사전판매 알림 신청만 3만 명 이상이 참여하는 등 출시 전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며 “사전구매 고객에게만 제공되는 역대 최대 혜택과 함께 완전히 새로워진 TV로 전에 없던 시청 경험을 해 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태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