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역난방공사, 코로나19 대응 적극행정 중점 추진… 관련 제품 구매 , 유연 근무제 도입 등 실시
한국지역난방공사, 코로나19 대응 적극행정 중점 추진… 관련 제품 구매 , 유연 근무제 도입 등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가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적극행정업무 추진에 나선다.

한난은 코로나19 위기 극복 및 안정적인 지역난방 열공급체계 유지를 위해 ‘적극행정 지원계획’을 수립, 중점 추진할 계획이라고 5일 밝혔다.

이에 한난은 코로나19 대응 물품 구매를 확대하고 유연 근무제를 도입하는 등 선제적 대응에 나서며, 계약ㆍ노무ㆍ예산 등 관련부서로 구성된 적극행정지원단을 통해 적극행정업무를 신속히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주요 업무활동을 보면 ▲코로나19 대응 구매, 용역 계약의 최우선 추진 및 수의계약 한시적 확대 ▲가족돌봄휴가, 유연근무제 등 근무시간 탄력적 운영 ▲코로나19 대응관련 예산 우선 지원 ▲지역난방 열생산시설 운영 및 유지보수 분야 직원대상 개인보호구 사전 지급 등이다.

또 적극행정면책제도를 시행해 코로나19 대응 업무와 관련한 적극행정 추진결과에 대해서는 고의ㆍ중과실이 없는 경우 징계 또는 문책요구를 시행하지 않는다. 반대로 소극행정에 대해서는 징계요구를 강화한다.

황창화 사장은 “한난은 코로나19 극복에 동참하고자 적극행정 업무를 신속히 추진할 것”이라며 “적극행정 지원체제의 정착 및 확산을 통해 혁신 변화를 유도하겠다”고 말했다. 김태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