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당 홍철호·박진호, 코로나19 위기 극복 헌혈 운동 동참
통합당 홍철호·박진호, 코로나19 위기 극복 헌혈 운동 동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미래통합당 홍철호 의원이 헌혈을 하고 있다. 홍철호 의원실 제공
▲ 미래통합당 홍철호 의원이 헌혈을 하고 있다. 홍철호 의원실 제공

미래통합당 홍철호 의원(김포을)과 김포갑 후보로 확정된 박진호 예비후보는 새롭게 문을 연 ‘헌혈의 집 김포구래센터’에서 헌혈 운동에 동참했다고 6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김포 갑·을 주요 당직자들도 함께 참여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의 장기화로 인해 국가적으로 혈액수급이 어려워짐에 따라 대한적십자를 비롯한 관계기관들은 헌혈에 동참할 것을 권유하고 있다. 실제로 각급 민관 단체에 의한 단체 헌혈 운동이 이어지는 등 코로나19로 고통 받고 있는 국민들에게 작은 희망이 전해지고 있다.

홍 의원은 “소중한 생명을 지키고, 코로나로 고통받는 분들의 아픔을 조금이나마 나누기 위해 헌혈을 하게 됐다”며 “코로나로 피폐해진 민생경제와 국민건강이 하루빨리 회복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미래통합당 박진호 김포갑 예비후보가 헌혈을 하고 있다. 박진호 예비후보 제공
▲ 미래통합당 박진호 김포갑 예비후보가 헌혈을 하고 있다. 박진호 예비후보 제공

박 예비후보는 “작은 실천들이 모여 큰 변화를 만드는 원동력이 됐으면 한다”면서 “기분좋은 변화는 김포에서 시작될 것”이라고 밝혔다.

박 예비후보는 또한 “국민건강뿐 아니라 민생경제도 무너지고 있어 걱정이 크다”며 “우리 국민을 최우선으로 하는 근본적인 방역대책을 시행하고, 경제 활성화를 위한 적극적인 조치가 취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재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