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수목원, 말레이시아의 민속식물 백서 발간
국립수목원, 말레이시아의 민속식물 백서 발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수목원(원장 이유미)은 세계 12대 다양성 주요국가인 말레이시아의 민속식물에 대한 백서 ‘Ethnobotanical plants of Malaysia’를 발간했다고 12일 밝혔다.

말레이시아는 1만2천여 종의 관속식물이 분포하는 식물다양성의 보고이며, 10%에 이르는 1천200여 종이 약용식물로 분류돼 현지인들에 의해 오랜 기간 이용돼왔다.

국립수목원은 말레이시아 푸트라말레이시아대학교 및 이화여자대학교와 공동으로 다양한 말레이시아 민속식물의 자생지를 조사하고, 원주민들에 의해 구전돼온 소중한 민속식물 전통지식에 관한 정보를 수집, 기록해 집대성했다.

이 백서에는 식용, 약용, 염료용 등 식물의 이용 방법에 따라 구분해 다양한 정보와 종별 분포, 형태 설명 및 그 용도가 국문과 영문으로 담겨 있다.

국립수목원은 2005년부터 2017년까지 한국의 민속식물에 대한 전통지식을 조사하고 기록한 결과물을 집대성한 ‘한국의 민속식물’을 발간했다.

국립수목원은 생물다양성협약의 지구식물보전전략의 국가연락기관으로, 국가 차원의 이행을 넘어 아시아지역적 수준의 기후변화 대응 및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해 다양한 공동연구를 추진하고 있다.

국립수목원 산림생물다양성연구과 이수랑 박사는 “이번 연구결과가 열대 민속식물 및 말레이시아 전통지식 연구를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포천=김두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