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5총선 우리가 뛴다] 통합당 최춘식 포천.가평 예비후보, 실버복지 정책 내놓아
[4.15총선 우리가 뛴다] 통합당 최춘식 포천.가평 예비후보, 실버복지 정책 내놓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최춘식 포천ㆍ가평 예비후보는 18일 “고령화 시대를 맞이해 노인회 지원을 강화해 어르신들이 활기찬 노년을 보내게 해 드리겠다”는 실버복지 정책을 내놓았다.

최 예비후보는 “2025년에는 65세 이상 인구가 전체의 20%를 넘는 초고령사회로 진입할 것이 예측된다. 조만간 우리 사회는 전체 인구 대비 노령인구가 높아져 노인 일자리, 노인복지 등이 문제가 사회의 큰 문제로 대두할 것이기 때문에 이에 대한 준비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최 예비후보는 “이미 노인회는 행정조직과 마찬가지로 지역별 네트워크를 구성하고 있다. 이를 활용하면 노인복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며 “노인회 연합회, 지회, 분회에 지원하는 예산을 지자체 개별지원에서 국가지원으로 변경해 적정 수중의 지원금을 확보하고, 시ㆍ군별 재정여건에 따라 읍ㆍ면ㆍ동 분회에서 리, 통장 수준의 활동비와 운영비에 대한 지원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포천=김두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