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관광공사, 코로나19 극복 위한 나눔헌혈 동참
경기관광공사, 코로나19 극복 위한 나눔헌혈 동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관광공사(사장 유동규) 임직원들이 코로나19로 인한 혈액 부족을 극복하기 위해 나눔 헌혈에 참여했다.

경기관광공사 임직원 60여 명은 18일 공사가 위치한 경기도 인재개발원과 파주 임진각평화누리 현장에서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나눔 헌혈을 진행했다. 대한적십자사는 지난 2월4일 코로나19로 인해 적정 혈액보유량이 부족한 상황임을 고려, 헌혈 참여 호소문을 발표한 바 있다.

또 공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사무실 꽃 생활화’ 캠페인을 진행, 70여 개의 미니화분을 구입했다. 더불어 대구·경북지역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대상 긴급구호품 지원을 위해 경기도 자원봉사센터와 협의를 완료, 기부금을 전달할 계획이다.

공사 직원 김선영씨는 “생애 첫 헌혈이라 긴장되기도 하지만 직장 동료와 함께하는 의미 있는 나눔이라 생각한다”며 “나와 내 주변 사람이 사고를 당해도 수혈을 받을 수 없다면 어떻게 될지 생각하니 용기가 났다”고 밝혔다.

유동규 경기관광공사 사장은 “코로나19와 같은 사회적 어려움을 극복하려면 기관의 역할은 물론이고 그 구성원 한명 한명도 함께 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나눔헌혈이 코로나19를 극복하는 사회적 역할을 다시 생각해 보는 작지만 큰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