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주영창 제8대 원장 선임… 반도체 분야 최고 전문가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주영창 제8대 원장 선임… 반도체 분야 최고 전문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이하 융기원)은 신임 원장으로 서울대학교 재료공학부 주영창 교수(55)가 선임됐다고 25일 밝혔다.

주 교수는 서울대학교 금속공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에서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이후 1995년 미국 매사추세츠공과대학교(MIT)에서 재료공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주 교수의 주요 연구분야는 반도체ㆍ전자소자 신뢰성, 하이브리드 재료, 전자재료, 박막공학이다. 대학기술산업지원단(UNITEF) 단장과 서울대학교 재료공학부 학부장 등을 역임하고 현재 서울대학교 재료공학부 교수로 재직하고 있으며, 반도체 및 재료공학 분야 최고 전문가로 평가 받는다.

특히 주 교수는 대한금속재료공학회 이사, 한국마이크로전자ㆍ패키징학회 이사 및 부회장, 정부 소재ㆍ부품ㆍ장비 경쟁력위원회 산하 소재ㆍ부품 전문위원회 위원 등을 맡고 있어, 경기도의 대표 R&D기관인 융기원을 이끌 적임자로 선임됐다.

앞서 융기원은 제8대 신임 원장 선임을 위해 지난 2월 18일부터 3월 3일까지 원장 후보자를 공모했으며, 3월 10일 개최된 임원추천위원회를 거쳐 임명하게 됐다. 임기는 오는 30일부터 2022년 3월 29일까지다. 김태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