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5총선 우리가 뛴다] 통합당 나태근 구리 후보, 선거대책반 선임 본격적 총선 출격
[4.15총선 우리가 뛴다] 통합당 나태근 구리 후보, 선거대책반 선임 본격적 총선 출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나태근 구리 후보는 선거대책위원장에 경선을 벌인 김구영ㆍ송재욱 예비후보, 백현종 전 바른미래당 지역위원장, 백경현 전 구리시장 등 4명을 선임, 본격적 총선 출격에 나섰다고 29일 밝혔다.

또 고문ㆍ자문위원단에는 박창식 전 국회의원, 김용호 전 구리시의회의장, 신영출 전 조합장 등이 참여했고, 수석 상임고문에 전용원 전 3선 의원을 선임, 총선을 도운다고 설명했다.

특히, 이번 선대위에 백현종 전 국민의당 지역위원장이 미래통합당에 입당, 공동선대위원장을 맡게 됨으로써 보수 세력뿐만 아니라 중도층까지 아우르며 표심을 공략할 수 있을지가 주목된다.

나태근 후보는 “총선을 위한 진영이 갖춰졌고 이제 승리만이 남았다. 이번 총선에서 반드시 문재인 정부의 실정을 엄혹하게 평가하고 지역 통합을 이뤄가겠다”고 강조했다.

구리=김동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