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소방서, 청명·한식 대비 특별경계근무
이천소방서, 청명·한식 대비 특별경계근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소방서(서장 서승현)는 청명ㆍ한식을 맞아 산불 등 화재 위험이 높아짐에 따라 오는 3일 오후 6시부터 6일 오전 9시까지 특별경계근무에 돌입한다.

소방서는 올해 청명ㆍ한식기간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에도 상춘객과 성묘객 등의 야외활동이 예상됨에 따라 산불 가능성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특별경계근무를 추진한다.

특별경계근무의 주요 내용은 소방관서장 지휘선상 근무 및 전 직원 비상응소체계 확립, 긴급구조통제단 설치ㆍ운영을 통한 효과적인 대응체계 유지, 산불진화장비 정비ㆍ점검 철저 및 산불 상황전파체계 점검, 화재 발생 위험요인 사전 제거를 위한 화재예방순찰 실시, 의용소방대 운영을 통한 예방순찰 및 캠페인 활동 추진 등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건조한 날씨와 강한 바람으로 화재 발생 가능성이 높다”며 “시민들의 담뱃불, 잡목 소각 등 취급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천=김정오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