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청 노조, 코로나19 극복 위해 농가 잡곡세트 구입
경기도청 노조, 코로나19 극복 위해 농가 잡곡세트 구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청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유관희)이 지역농가 잡곡세트(2천187만5천 원 상당)를 구매했다. 이는 코로나19로 인한 학교 급식 지연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돕기 위한 조치다.

유관희 위원장은 1일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원장 강위원)에서 “진흥원의 코로나19 피해 농가를 돕기 위한 뜻깊은 행사에 동참하기 위해 잡곡세트를 구입, 금년도 노조 창립 기념품으로 조합원들에게 나눠주기로 결정했다”며 “코로나19로 인해 고통을 겪고 있는 도내 농민들께 위로와 도움이 되기를 바라는 경기도청 공무원들의 간절한 마음이 학교급식 피해 농가에 용기와 희망을 줄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에 강위원 원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친환경급식용 농산물 재배 농가를 위해 진흥원은 지난달부터 ‘착한 소비’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며 “이미 많은 분이 적극 동참해 좋은 성과를 거두고 있다. 코로나19가 종식돼 학교 급식이 정상화될 때까지 위기에 직면한 도내 친환경 농가를 돕기 위한 다양한 농산물 소비 활동을 촉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청공무원노동조합은 지난달 19일 코로나19 극복 성금 1천500만 원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여승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