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낮부터 추위 물러가…대기 매우 건조
[오늘 날씨] 낮부터 추위 물러가…대기 매우 건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6일 오전 8시 기준 날씨 현황. 기상청 홈페이지
4월 6일 오전 8시 기준 날씨 현황. 기상청 홈페이지

월요일인 오늘(6일) 아침 출근길은 쌀쌀했지만, 한 낮에는 따뜻하겠다. 건조한 날씨가 계속돼 화재에 유의해야 한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 내륙을 중심으로 영하로 떨어진 곳이 많아 추웠으나 낮 최고 기온이 13~19도의 분포를 보이며 따뜻하겠다. 일교차는 10도 이상으로 매우 크겠으며, 일부 내륙에서는 15도 이상 벌어지는 곳도 있겠다.

내일(7일) 아침 최저 기온은 1~8도, 낮 최고 기온은 14~20도를 기록하겠고, 모레(8일) 아침 최저 기온은 0~5도, 낮 최고 기온은 13~17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이번 주까지 10도 안팎의 큰 일교차가 이어질 전망이어서 건강 관리에 신경써야 한다.

대기도 매우 건조하겠다. 현재 서울과 경기도 성남, 광주, 하남, 오산, 남양주, 구리, 포천, 과천에는 건조경보가 내려져 있고, 인천(옹진 제외)과 경기도 여주, 안산, 화성, 군포, 가평, 광명, 양평, 안성, 이천, 용인, 의왕, 평택, 안양, 수원, 파주, 의정부, 양주, 고양, 연천, 동두천, 김포, 부천, 시흥에는 건조주의보가 내려져 있다.

당분간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건조한 상태가 유지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야외활동과 산행 시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오늘 밤(부터 내일 오전 사이에 경기 연안 바다에는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다. 서해안은 모레부터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높이가 높아져 만조 시 해안가 저지대 침수 피해 없도록 대비해야 한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