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송정중앙공원 예술놀이터 조성
군포송정중앙공원 예술놀이터 조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는 예술가들의 조형 작품을 활용해 어린이들이 다양한 몸짓놀이를 경험할 수 있는 예술놀이터를 송정지구 중앙공원에 설치했다고 6일 밝혔다.

이 예술놀이터는 모두 14개의 크고 작은 삼각형 구조물로 구성된 정효경 작가의 ‘이리저리 첩첩산중’과 강장원 작가의 ‘숲 속의 미끄럼틀’ 등으로, 어린이들이 등반과 하강을 반복하고 균형을 잡으면서 작품을 즐길 수 있다.

해당 작품들은 (재)군포문화재단 수리산 상상마을에서 지난 12월부터 올 1월까지 운영한 어린이 체험형 기획전시 <균형ㆍ탐색ㆍ등반ㆍ하강 : 놀이 숲을 지나서 가자>에서 소개된 바 있다.

이 기간동안 매일 평균 200여 명의 어린이가 방문해 설치작품을 통해 조형미를 감상하고 모험심과 상상력을 키우는 등 도심 속 놀이터와는 다른 이색적인 예술 놀이터를 경험했다고 시 관계자는 설명했다.

시 관계자는 “어린이들의 호응에 맞춰 야외 설치가 가능한 작품들을 송정지구 중앙공원으로 옮겼다”며 “도심의 획일화된 놀이터에서 벗어나 다양한 몸짓놀이 등을 체험할 수 있는 놀이터로 제공하게 됐다”고 말했다.

군포=윤덕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