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험성적서 위조에 안전시설물도 없이 작업… 도, ‘안전 무시’ 건설공사 100건 적발
시험성적서 위조에 안전시설물도 없이 작업… 도, ‘안전 무시’ 건설공사 100건 적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3.소화기+없이+용접작업
소화기 없이 용접작업

건설공사현장에서 안전난간대를 설치하지 않고 작업하거나 실내에 위험물을 보관하는 등 안전관리규정을 위반한 사업장이 무더기 적발됐다.

경기도는 건설공사장 안전 무시 관행을 근절하기 위해 지난해 8∼12월 도내 11개 시ㆍ군 관내 건설공사장에 대해 안전감찰을 실시, 총 22개 사업장에서 100건의 위법사항을 적발했다고 6일 밝혔다.

주요 적발내용은 ▲가설안전시설물 설치 규정 위반 26건 ▲위험물 관리 규정위반 21건 ▲건설장비 사용규정 위반 16건 ▲방화 및 주요 구조재 품질관리 규정 위반 15건 ▲임시소방시설 설치 규정 위반 7건 ▲도면, 시방서와 다른 시공 5건 ▲시험성적서 위·변조 3건 ▲기타 7건이다.

A 공사장의 경우 지하옹벽 균열로 구조물 내부에 물이 새 구조물의 강도나 내구성 저하가 우려되는데도 전문업체를 통한 구조안전진단 등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하지 않고 방치하다 적발됐다. 또 B공사장은 바닥구조체인 데크플레이트(Deck Plate)를 시공하면서 관급자재라는 이유로 해당 자재에 대한 별도의 구조 설계나 서류검토를 하지 않고 공사를 진행했다.

도는 주요 구조재 품질관리 소홀로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사항에는 건설기술진흥법 등 관계법령에 따라 감리자와 시공자에게 벌점을 부과하고, 위험물 사용 규정 위반 등 공사현장 관리를 부실하게 한 시공자에게는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 해당 인·허가 기관인 시·군에 적법 조치토록 요구했다. 또 시험성적서 위ㆍ변조건은 경찰에 수사의뢰토록 하고 건설장비 사용규정 위반사항은 고용노동부에 해당 사실을 통보했다.
 

▲ 3.실내에+위험물+보관
실내에 위험물 보관

이호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