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파주형 마을살리기 공모사업 16개선정지원
2020 파주형 마을살리기 공모사업 16개선정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시는 ‘2020 파주형 마을살리기 공모사업’으로 파주읍이 낸 ‘술이홀 마을에서 놀고 배우고 나누는 우리’ 사업 등 총 16개 사업을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선정된 사업은 오는 13일까지 총 2억8천500만원의 사업비 예산이 지원된다.

앞서 이번 공모에는 읍ㆍ면 지역 15개, 동 지역 8개, 총 23개 사업이 접수되는 등 참여가 쇄도했다.

선정결과 읍ㆍ면 지역 1등은 파주읍 파주5리 마을살리기 협의체가 중심이 된 ‘술이홀 마을에서 놀고 배우고 나누는 우리’ 사업이 차지해 총 5천만 원을 지원 받는다.

동 지역 1등은 교하동의 ‘우리동네 공동육아 함께 키움’ 사업이 선정돼 3천만 원의 사업비를 받아 마을살리기를 위한 사업에 본격 돌입한다.

이밖에도 적성면 DMZ Army Cafe의 ‘지역 농산물을 활용한 베이커리 마을공동 창업’, 법원읍 초리골 협동조합의 ‘눈 내리는 초리골’ 사업이 선정됐다.

또한, 아파트 내 작은 도서관을 통해 주민과 함께 운영하는 금촌2동의 ‘쇠재작은도서관 고고고’ 사업과 교하동의 마을 자원을 발굴하는 ‘즐거운 교하 탐구생활’ 사업도 선정됐다.

선정된 협의체들은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분위기에 사회적 거리두기를 하는 만큼 차분히 준비하면서 마을주민들의 활력을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처음 시행하는 마을살리기 공모사업이지만 많은 관심과 열정속에 마을의 가치를 찾아 나가는 소중한 시작”이라며 “도시와 농촌이 함께 잘 사는 파주형 마을살리기를 주민의 손으로 실천해 나가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파주=김요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