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자원봉사센터와 사회단체, 기업들 취약계층에 희망 감동보따리 전달
양주자원봉사센터와 사회단체, 기업들 취약계층에 희망 감동보따리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자원봉사센터(센터장 박종성)는 지난 8일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지친 취약계층을 위해 ‘희망 감동보따리’를 제작해 취약가정 1천100가구에 전달했다.

감동보따리 제작에는 국제구호개발 NGO 굿피플(회장 김천수), ㈜고려진공안전(대표 김광자), 대영종합건설㈜(대표 서성남), 서울우유협동조합 양주공장(조합장 문진섭), 동양지관(대표 박판성) 등 관내 사회단체ㆍ기업들이 동참해 3천만 원 상당의 물품을 후원했다.

‘코로나19 함께 극복! 희망의 감동보따리, 길을 열다!’라는 메시지를 담은 희망 감동보따리는 비타민, 찹쌀떡, 백설기, 라면, 양갱, 주스 등 식료품과 KF94 마스크로 구성됐으며 관내 독거노인과 소년소녀가장 등 소외가정에 전달됐다.

특히 이날 작업은 사회적 거리두기 일환으로 안전거리 유지를 위해 상록자원봉사단, 희망나눔터, 양주무지개봉사회 등 30여 명의 최소 인원만 참여하는 등 철저한 위생관리 속에 이뤄졌다.

후원기업 대표들은 자원봉사센터와 함께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을 위해 작은 도움을 줄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돼 기쁘다는 소감을 전했다.

감동보따리를 전달받은 어르신들은 ‘코로나19로 외부활동이 어려워 답답했는데 뜻밖에 선물을 받게 돼 기쁘다’, ‘감동보따리를 만들기 위해 고생하신 모든 분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뜻을 전달했다.

박종성 센터장은 “코로나19 사태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후원에 참여하는 분들이 끊이지 않아 소외계층에게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나눔문화 확산에 앞장서준 굿피플과 관내 기업, 포장작업에 참여한 자원봉사자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양주=이종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