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미세먼지 저감 위해 차량 2부제 시민 참여 모집
안산시 미세먼지 저감 위해 차량 2부제 시민 참여 모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가 미세먼지를 저감하기 위한 방안의 일환으로 그동안 공공기관에서만 실시해 오던 차량 2부제를 시민들의 자율참여 방식으로 전환,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특히 시는 차량 2부제에 자율적으로 참여하는 시민들에 대해서는 공영주차요금의 20% 감면 혜택을 주는 등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시민들의 참여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이번 ‘시민 차량 2부제 자율 참여’는 초미세먼지 고농도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되거나 미세먼지 농도가 높은 매년 12월부터 다음해 3월까지 4개월 여 동안에 걸쳐 시행되는 계절관리제 기간 동안 진행된다. 시민들의 차량 2부제 자율참여는 전기자동차 등 친환경차량이 아닌 일반차량 운전자만 참여할 수 있다. 지난해 12월 정부가 처음 도입한 계절관리제는 미세먼지 고농도 시기에 평상시보다 강화된 배출저감 정책을 추진하는 것으로 △5등급 차량 운행 제한 ▲공공차량 2부제 ▲사업장부문 관리 강화 ▲발전 및 농업부문 관리 강화 ▲국민건강 보호 ▲주간예보 등이 시행된다.

차량 2부제에 동참을 원하는 시민은 안산시 홈페이지(www.ansan.go.kr) 새소식란을 참조해 ‘차량 2부제 자율 참여 동의서’를 작성한 뒤 안산시청 환경정책과에 우편 또는 팩스(481-3210)나 이메일(cyj2025@korea.kr) 등을 통해 제출하면 된다.

참여하는 차량에 대해서는 관내 공영유료주차장에서 주차요금 20%를 감면받을 수 있는 스티커가 발급되며 실천 여부가 확인되면 미세먼지 마스크도 지급받는다.

이에 시 관계자는 “지난 미세먼지 계절관리제를 시행한 결과 전국 초미세먼지 평균 농도가 24㎍/㎥로 전년 동기 대비 27%가 감소하는 등의 효과가 있었다”며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시민들의 자율적인 참여를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안산=구재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