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전현장25시] 통합당 정병국 위원장 “조억동 후보는 지역현안 해결할 인물”
[열전현장25시] 통합당 정병국 위원장 “조억동 후보는 지역현안 해결할 인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akaoTalk_20200413_182809306_01

미래통합당 정병국 인천ㆍ경기권역 선대위원장이 광주시갑 선거구에 출마한 조억동 후보 지원유세에 나섰다.

정병국 위원장은 지난 13일 오후, 5일장이 열리는 경안시장에서 진행된 조억동 후보의 유세 현장을 찾아 “광주시민들이 집권당을 견제할 수 있도록 도와달라. 광주시의 발전과 대한민국을 위해 지역 현안도 꼭 해결할 수 있는 인물 조억동을 선택해달라”고 호소했다.

또한 정병국 위원장은 조억동 후보와 경안시장을 돌며 상인들과 인사를 나누고 지역경제의 어려움과 지역 현안에 대한 고충을 청취했다.

이날 집중유세에는 경기도당 이치성 자문위원장과 곽결호 전 환경부장관도 참여해 조억동 후보의 지지를 호소했다.

이치성 경기도당 자문위원장은 “중소기업인, 소상공인 모두들 못살겠다 아우성을 치는 와중에 정부에서는 국민이 낸 세금으로 돈을 풀어 경기를 살리려다 보니 재정건정성이 빠른 속도로 악화되고 있다”라며 “사회주의로 가려는 집권당을 막아내기 위해 시의원 2선, 시장 3선 출신의 광주시민들이 능력을 검증한 조억동 후보와 함께 해달라” 목소리를 높였다.

▲ KakaoTalk_20200413_182813959_14

곽결호 전 환경부장관은 “시장 재임 시절 만난 조억동 후보는 오매불망 광주시를 발전시키고자 하는 열정으로 가득 차있다”며 “광주시 발전을 위한다면 뜨거운 가슴, 냉철한 머리로 누구보다 청렴하다고 보장할 수 있는 조억동 후보를 선택해달라” 지지를 호소했다.

이날 유세에서는 조억동 후보의 딸인 조유영씨도 연단에 올라 눈길을 끌었다.

조씨는 “아버지는 맨바닥에서 노력으로 일어나시고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마음을 아시는 분으로 시민들과 같이 공감할 수 있는 사람이다” 며 “아버지를 믿고 일 한 번 시켜보시라. 하실 수 있는 만큼 밤낮 없이 열심히 일할 사람임을 보증한다”며 아버지의 지지를 외쳤다.

이에 조억동 후보는 “딸 이야기를 듣고 본의 아니게 고생시킨 가족들 생각에 가슴이 찡하다”며 “광주시의 가장 큰 문제인 중첩규제를 해소하고, 전철연장사업과 함께 광역교통망을 확충, 광주 중심부에 위치한 군부대 이전 하겠다”고 약속했다.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