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관내 학교 열화상카메라 지원
평택시, 관내 학교 열화상카메라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관내 112개 초ㆍ중ㆍ고와 특수학교 중 58개교에 열화상 카메라를 지원한다고 27일 밝혔다.

평택시는 예산지원으로 열화상 카메라가 설치되지 않은 초등학교 37개교, 중학교 12개교, 고등학교 7교, 특수학교 2개교에 대해 개학 전까지 설치를 마친다는 계획이다.

열화상 카메라가 설치되면 총 관내 109교의 초·중·고·특수학교에서 학생들의 발열체크가 이뤄져 학부모가 안심하는 것은 물론 교사들이 체온계를 들고 일일이 학생들과 밀접해 발열을 체크하는 어려움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앞서 평택지역 112개교 전체 학교 중 51개교(학생 수 600명 이상)는 경기도 교육청 지원으로 열화상 카메라가 설치됐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극복하고 감염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학교현장을 꼼꼼히 살피며 학생들의 안전한 학습환경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평택=최해영ㆍ박명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