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장기초 ‘학교 밖 도서대출’ 확대
김포 장기초 ‘학교 밖 도서대출’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학년서 전체 학년으로
1인당 3권… 교문 밖서 전달
김포 장기초등학교에서 ‘학교 밖 도서 대출’이 이뤄지고 있다.
김포 장기초등학교에서 ‘학교 밖 도서 대출’이 이뤄지고 있다.

김포 장기초등학교(교장 김정덕)는 교내 장기 푸른 꿈 도서관에서 4월20일부터 전학년을 대상으로 학교 밖 도서대출을 실시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장기초등학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휴관 중인 학교도서관에서 1, 2학년 대상으로 학교 밖 도서 대출을 시범적으로 실시해왔다. 이 시범 운영이 학부모님들과 학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자 전 학년을 대상으로 확대 운영하기로 결정했다.

도서 대출 방법은 학생들과 학부모님들이 각 가정에서 학교 홈페이지 내 독서교육종합지원시스템 배너를 통해 목록을 보고, 사서 교사의 안심번호로 대출 신청을 하면, 1인당 3권의 책을 준비해 교문 밖에서 전달하는 방식이다.

도서 검색은 장기초등학교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독서교육종합지원시스템 배너를 클릭하고 검색 항목에서 도서의 제목을 입력한 후, 검색 결과에서 해당 도서를 클릭한 뒤 자료상태가 ‘대출 가능’이라고 돼 있으면 신청을 할 수 있다. 책은 학부모님이 받아가도록 권장하고 있고, 방문 시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해야 하며 발열 체크 후 정상 체온일 때만 수령이 가능하다.

김말봉 사서는 “학교 밖 도서 대출은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 두기를 위해 신청한 책을 학교 정문에서 주고받는 방식으로 운영한다”며 “학년별 학급별 이용하는 날짜와 시간이 지정돼 있어 보다 안전하게 전달할 수 있고 도서는 대출 전과 반납 후 책 소독기와 서적 전용 티슈를 이용해 청결 유지를 위해 힘쓰고 있다”고 말했다.

2학년생 학부모인 이지연씨는 “학교를 못 가는 아이와 집에만 있어야만 해서 답답했다. 집에도 책이 있지만 한계가 있고, 지역 도서관은 문을 닫아 사용하지 못하고 있었는데 가까운 학교도서관에서 책을 대여해 준다고 해서 정말 반가웠다”며 “아이와 함께 책도 읽고, 책 내용으로 대화도 하니 참 좋다”고 전했다.

김정덕 교장은 “우리 학생들이 가정에서 하는 온라인 학습을 보충할 수 있도록 학교도서관의 많은 책을 여러 학생들이 읽을 수 있게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김포 장기초 교사 곽영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