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드람, 국내 최초 브랜드육 배달 브랜드 ‘도드람한돈 구워드림’ 론칭 및 1호점 오픈
도드람, 국내 최초 브랜드육 배달 브랜드 ‘도드람한돈 구워드림’ 론칭 및 1호점 오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드람한돈 구워드림의 ‘1인 삼겹도시락’과 ‘삼겹구이세트’


한돈 대표 브랜드 도드람(조합장 박광욱)이 돼지고기 구이 배달 전문 브랜드 ‘도드람한돈 구워드림’을 론칭, 지난 1일 수원 인계동에 위치한 공유주방을 활용해 1호점을 전격 오픈했다.

특히 국내 최초로브랜드육을 활용한 배달 서비스라는 점에서 업계의 관심이 주목되고 있다.

도드람한돈 구워드림은 30년동안 한돈 산업을 이끈 도드람이 최근 1인 가구 증가 및 배달앱 시장의 급격한 성장 등 변화하는 외식시장 트렌드와 소비자 니즈에 부합하고자 선보인 신규 비즈니스 모델이다.

또 수입육이 점령한 배달 시장에서 국내산 돼지고기의 소비를 촉진하고 국내산 축산물의 배달시장 진출 가능성을 확인하는 ‘테스트베드’(Test bed) 역할도 수행한다.

새롭게 론칭한 ‘도드람한돈 구워드림’은 도드람의 명성에 걸맞게 원료육과 맛에서 소비자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와 함께 ‘맛있는 온도를 품다’라는 캐치프레이즈로 소비자에게 배달되는 순간까지 갓 구운 돼지고기 맛을 지킬 수 있도록 전용 핫팩을 제작해 배달 중에도 가장 맛있는 온도를 유지한다.

메뉴로는 삼겹ㆍ목살 구이, 불고기 등 좋은 국내산 돼지고기의 맛을 제대로 느낄 수 있도록 구성했으며 인계동 1호점을 기반으로 다양한 소비자들의 수요를 파악해 이후 매장을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도드람 관계자는 “1인가구 증가에 따른 라이프 스타일 변화와 코로나19사태의 장기화로 인한 언택트 소비, 배달 증가 등 빠르게 바뀌는 소비 트렌드에 대응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 모델을 연구하고 있다”며 “배달 비중이 점점 커지는 외식 트렌드 속에서 침체된 한돈 산업에 활기를 불어넣고 많은 소비자들이 좋은 원료육을 사용한 도드람한돈 프리미엄 배달 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천=김정오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