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상공회의소, 홍정민·이용우 국회의원과 지역경제 활성화 간담회 개최
고양상공회의소, 홍정민·이용우 국회의원과 지역경제 활성화 간담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상공회의소는 최근 고양상공회의소 중회의실에서 홍정민, 이용우 국회의원 당선자 초청 기업인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홍정민 고양병 국회의원 당선자와 이용우 고양정 국회의원 당선자, 조현숙 고양시 환경경제위원장, 최승원 경기도의원과, 지역경제계 대표로 고양상공회의소 권영기 회장과 정연태, 정문갑, 구성자, 김수길, 강우람 부회장, 김옥희 고양상의 여성CEO기업인회 회장, 김상욱 고양상의 청년CEO클럽 회장 등이 참석했다.

고양상공회의소는 고양시 지역경제 현황 설명을 통해 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 관련 기업애로를 건의하고, 홍정민, 이용우 당선자는 긍정적 검토 의견을 피력했다.

권영기 고양상공회의소 회장 등은 코로나19로 인해 고양시 지역경제 2/4분기 BSI 지수 47(조사시행 이후 역대 최저치)에서 나타났듯이 신속한 재정지원과 비상상황에 대비할 긴급 정책 그리고 제도ㆍ행정시스템 등 규제로 인한 다른 도시로의 기업유출, 기업지원 유관기관들이 통합 입주하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비즈니스센터 건립 등을 건의했다.

이어 참석자들은 성공적인 일산테크노밸리를 위한 기업유치 방안과 주한미군 특별법에 따른 미군공여지 활용, 설문동ㆍ장항동 등의 도시기반시설 확충, 공장등록 인ㆍ허가 기간 단축 등 다양한 건의사항을 개진했다.

이용우 당선자는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위기는 이제 부터가 시작이지만 현재의 고용유지 정책 등의 효과는 20년도 하반기나 21년도 상반기에 효과가 나올 듯 하기에 고용유지를 하며 버텨야 한다”면서 “고양시, 파주시 등 접경지역 규제의 심각성은 잘 알고 있어 수도권 정비계획법내에서 고양시의 발전을 위해 규제의 틀을 바꿔보자”고 말했다.

홍정민 당선자는 “경제살리기를 위해 고용유지와 고용창출에 중점을 두고자 고용보험법 개정, 수도권 정비계획법과 지방세법 개정 등 경기북부지역 경제개발을 위해 힘 쓰겠다”고 말했다.

고양=유제원ㆍ김민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