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미사용 학교급식비로 학생가정 식재료지원키로
군포시, 미사용 학교급식비로 학생가정 식재료지원키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는 등교개학 연기와 온라인 개학에 따른 학교급식 중단으로 어려움을 겪는 급식업체와 학부모를 돕기 위해 ‘학생 가정 식재료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지원금은 10만원 상당으로 식재료 구매 모바일 쿠폰(5만원)과 식재료 꾸러미(5만원 상당)이고 지역내 모든 유치원생과 초·중·고등학생 등 3만1천200여명이 대상이다.

사업비는 개학 연기에 따른 미사용 학교급식비 31억원(도교육청 19억, 군포시 12억)을 확보해 지원된다.

모바일 쿠폰은 학부모의 ID로 농협몰에 회원에 가입한 후 학교로부터 5만원 상당의 포인트를 지급받아 9월30일까지 식재료 구매에 사용하면 된다.

또 각종 친환경 먹거리로 구성된 5만원 상당의 식재료 꾸러미를 다음달부터 순차적으로 각 학생의 가정으로 전달되며 농산물, 수산물, 축산물, 가공식품을 혼합한 3가지 유형 가운데 각 학교 운영위원회가 한가지 유형을 선택하면 된다.

한대희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등교개학이 연기되고 학교급식 중단도 계속돼 학부모들과 급식업체 모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번 지원으로 학부모와 급식업체의 코로나19 동반 극복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군포=윤덕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