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평론가 김성수와 ‘야신야덕’의 유튜버 박진형이 함께하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슬기로운 소비 나들이 광주시 편
시사평론가 김성수와 ‘야신야덕’의 유튜버 박진형이 함께하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슬기로운 소비 나들이 광주시 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시사평론가 김성수와 ‘야신야덕’의 유튜버 박진형이 함께하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 (1)

시사평론가 김성수와 ‘야신야덕’의 유튜버 박진형이 함께하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슬기로운 소비생활 31개 시ㆍ군 데이트’ 광주시 편이 지난 19일 경안시장에서 진행됐다.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슬기로운 소비생활 31개 시ㆍ군 데이트’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지역경제를 살리고자 31개 시ㆍ군을 차례로 찾아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사용을 시연하며 소비를 진작하는 캠페인이다. 캠페인은 유튜브와 아프리카TV 생중계로 진행된다.

김성수와 박진형은 이날 경안시장에서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을 광주시 지역화페인 ‘광주사랑카드’로 소비하는 모습을 시연했다.

신발가게를 비롯해 식자재매장, 반찬가게, 식당을 방문해 경안시장 내에서 다양한 상품을 구매하며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광주시 지역화폐인 ‘광주사랑카드’로 결제했다.

▲ 시사평론가 김성수와 ‘야신야덕’의 유튜버 박진형이 함께하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 (2)

경안시장 상인회 회장은 인터뷰를 통해 “코로나19 확산으로 경안시장의 경우 기존 대비 80~90% 정도의 매출이 폭락했다”라며 “그러나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지급에 따른 소비 활성화로 시장 내 매장의 매출이 종전 대비 100% 가까이 회복했고, 경안시장 내 소상공인 모두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의 실질적 효과를 체감하고 있다”고 밝혔다.

최근 경기도가 경기지역화폐 가맹점 1천곳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는 코로나19가 급격히 확산되던 지난 2~3월의 월매출은 종전의 66%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4월 초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지급 이후엔 월매출이 18% 증가했다고 응답, 종전 매출의 79% 수준으로 상당 정도 회복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이번 방문지였던 광주시의 기관단체장들은 지난 11일 경기도와 광주시가 지급한 재난기본소득을 기부했다.

신동헌 광주시장은 “이번 기부가 도움이 절실한 이웃과 소상공인 등이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많은 시민들이 기부를 통해 행복한 광주를 만드는데 동참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시사평론가 김성수와 ‘야신야덕’의 유튜버 박진형이 함께하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